불씨 [외전포함] 불씨 [외전포함]

불씨 [외전포함]

1만+ 차해솔
작품내용 완결
찜하기

한영 대학교 조소과 4학년 오서화.
양아버지의 그늘에 갇혀 살아온 지 19년째.

그날도 강압에 끌려 나간 맞선자리였다.
그러나 눈앞에 나타난 남자는 뜻밖의 말을 건네왔다.

“돌아가요. 마음에도 없는 자리 지키지 말고. 난 그 말 전하려고 온 거니까.”

며칠 후.
서화는 남자와 다시 마주하게 되는데…….

“앞으로 졸업전시회는 물론 다양한 행사와 실기 수업을 서포터 해줄 서지한 교수네.”

남자가 간결히 고개 숙였다.

“반갑습니다. 서지한입니다.”


***


“뭘 말하고 싶은 거야?”

서화의 작품을 무심히 감상하던 지한은 나직이 덧붙였다.

“껍데기만 갖다 붙인 것도 아니고.”

눈엣가시 같은 존재.
남자는 가시처럼 때로는 송곳처럼 깊숙이 박혀왔다.

그런데도 왜 자꾸만 눈길이 가는 건지.
발길이 닿았을 때는 이미 늦은 후였다.

“좋아해요, 교수님.”
“오서화.”

무표정한 얼굴로 서화의 움푹, 파인 등줄기를 훑는 지한의 손끝이 섬세하며 야릇했다.

“나, 그렇게 좋은 놈 아냐.”

호흡이 맞닿았고.

“네가 상상하는 그런 놈 아니라고.”

심장 깊숙이 꿈틀거리던, 무언가가 확 터져 나왔다.
그것은 서화가 생에 처음으로 가져본 ‘욕망’이었다.

닫기

컨텐츠 제보하기

이미지가 빠졌거나 중복된 내용이 나오나요?
모자이크가 안 된 부분 등을 제보해 주시면
확인 후 5코인을 지급해 드립니다!!

닫기

컨텐츠 제보하기

내용이 없거나 이상이 있는 부분 등을 제보해 주시면
확인 후 오류 내용에 따라 코인을
차등(1~5코인) 지급해 드립니다!!

닫기

무료혜택을
이용해 보셨나요?

무료코인을 즉시 지급해 드립니다.
닫기

회원님만을 위한무료코인을
지급해 드릴게요!

10코인
[유의사항]

본인인증 완료 회원만 수령 가능합니다.

본 코인은 24시간 내 모두 사용하지 않으면 소멸됩니다.

닫기

흑흑 ㅜㅜ정말 탈퇴하시겠습니까?

탈퇴하는 이유나 불만사항을 말씀해주시면
보다 좋은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시면
탈퇴가 완료됩니다.

닫기

불편을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불편을 느낀 점을 알려주시면 참고하여 개선하겠습니다.

닫기

회원님만을 위한특별한 추천 작품입니다.

닫기

회원님만을 위한비성인 추천 작품입니다.

19 OFF 버전 이용을 추천드립니다.

닫기

회원님만을 위한특별한 패키지를 준비했습니다.

남은 시간

45,000 29,900원
150 75코인

전 작품 1화 무료

50%

15,100원 할인

매일매일 새로운 할인 패키지가 있습니다!

할인 패키지 구매하기
탈퇴